오페라 이야기

인간의 에로티시즘과 불행을 섬세하게 묘사한 작품

지아코모 푸치니 오페라 <마농 레스코> Giacomo Puccini Opera <Manon Lescaut> 푸치니는 프랑스 작곡가 마스네의 <마농>이 성공하자 프레보의 원작 소설에 관심을 갖게 되었고, 세련된 에로티시즘과 인간의 불행을 묘사하는 섬세한 감각을 지녔던 푸치니는 소설을 읽는 가운데 줄거리나Continue reading

오페라 이야기, 클래식 이야기

비극적 사랑 이야기와 매혹적인 아리아의 향연

지아코모 푸치니 오페라 <토스카> Giacomo Puccini <Tosca> <라보엠>, <나비부인>과 함께 푸치니의 3대 걸작으로 오늘날 무대에 가장 많이 오르는 오페라 중 하나이다. <토스카>의 원작자 빅토리앙 사르두는 당시 프랑스에서 ‘드라마의 황제’로 불릴 만큼 최고의 인기 대중작가였다. 그는Continue reading

오페라 이야기

음험한 비극의 정밀 묘사 – 베르디 오페라 <맥베스>

Giuseppe Verdi Opera <Macbeth> 베르디가 평생을 두고 가장 심취하였던 작가는 셰익스피어였다. 젊은 시절부터 셰익스피어에 경도되어 평생 셰익스피어의 책을 곁에 두었으며, 그의 작품들을 오페라로 만드는 것을 필생의 목표로 삼았다. 그는 <맥베스>, <오텔로>를 작곡했고, <헨리 4세>와 <윈저의Continue reading

의사신문

멘델스존 무언가

Felix Mendelssohn Lieder ohne worte <무언가>는 말 그대로 가사가 없는 노래처럼 짧지만 아름다운 선율들로 가득 차 있는 피아노 소품집이다. 낭만적인 가곡풍의 선율과 단순한 반주로 된 무언가는 슈베르트의 <즉흥곡>, <악흥의 순간>과 함께 낭만주의 시대의 대표적인 피아노Continue reading